• 최종편집 2022-07-27(금)

‘닥터로이어’ 키 플레이어 신성록, 최강 캐릭터 만났다. ‘美친 존재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MBC 새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극본 장홍철/연출 이용석, 이동현/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가 6월 3일 첫 방송된다. ‘닥터(의사)’와 ‘로이어(변호사)’가 합쳐진 제목처럼 의학드라마와 법정드라마가 결합된 독특한 드라마 ‘닥터로이어’는 역대급 긴장감과 몰입도를 예고하고 있다.

 

2022053131219254.jpg

 

그리고 이 역대급 긴장감과 몰입도를 기대하게 하는 결정적 요인이 바로 배우 신성록(제이든 리 역)과 그가 연기할 인물 제이든 리이다. 제이든 리는 로비와 투자를 전문으로 하는 기업 아너스 핸드의 아시아지부장으로 성공과 스릴을 위해서라면 위험에도 기꺼이 몸을 던지는, 길들여질 수 없는 심장에 뜨거운 피가 흐르는 인물이다. 무소불위의 권력을 가졌다는 것 외에는 철저하게 베일에 감춰진, 그래서 더 치명적이고 매력적인 캐릭터라고 할 수 있다.


사실 신성록은 ‘미친 존재감’의 대명사로 불리는 배우이다. 드라마와 뮤지컬-연극 등 무대를 넘나들며 쌓은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어떤 캐릭터든 최고의 임팩트를 선사하기 때문이다. 등장하는 순간 화면을 압도하며 극적 긴장감을 치솟게 하는 배우 신성록. 다른 누구도 아닌, 오직 자신만이 할 수 있는 뚜렷한 색깔을 구축한 신성록에게 ‘미친 존재감’은 당연한 수식어가 됐다.


그런 신성록이 ‘닥터로이어’ 제이든 리라는 최강 캐릭터를 만났다. 제이든 리는 캐릭터 본연의 매력이 강력한 것은 물론 극 전체적인 스토리에서도 매우 중요한 키 플레이어라고. 그야말로 매우 특별한 최강 캐릭터를, 미친 존재감의 대명사인 배우 신성록이 연기하는 것이다.


앞서 ‘닥터로이어’ 이용석 감독도 인터뷰를 통해 “제이든 만큼은 신성록 배우의 느낌과 해석에 많이 의지하고 있다”라며 신성록에게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이용석 감독의 극찬처럼 실제 촬영 현장에서도 신성록의 강렬한 연기와 캐릭터 표현력, 압도적 화면 장악력은 제작진을 감탄하게 했다는 전언이다. ‘닥터로이어’에 긴장감과 몰입도라는 날개를 달아줄 신성록의 활약이 기대된다.


한편 MBC 새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는 조작된 수술로 모든 걸 빼앗기고 변호사가 된 천재 외과의사와 의료 범죄 전담부 검사의 메디컬 서스펜스 법정드라마다. 데뷔작 ‘미스터 기간제’로 신선한 충격을 선사한 장홍철 작가와 ‘마을-아치아라의 비밀’로 숨 막히는 긴장감을 안겨준 이용석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닥터로이어’는 6월 3일 금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944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닥터로이어’ 키 플레이어 신성록, 최강 캐릭터 만났다. ‘美친 존재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